아이디  비밀번호    회원가입 ID / 비밀번호 찾기
HOME | 공지사항 | 로그인 | 회원가입
          지킴이일지 현재위치 : HOME > 게시판 > 지킴이일지
2006-08-20 16:58:02 조회 : 2793         
  여기 이한사람이 당신이었으면 좋겠습니다. 이름 : 하회촌장 
여기 이 한사람이 당신이었으면 합니다..*^^*

    ♡*여기 이 한사람이 당신이었으면 합니다*♡ 전화기를 들면 손가락이 자꾸 쏠리는 전화번호를 가진 한 사람이 있습니다. 지저분한 내 방에 청소했답시고 한번 초대해 보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가 병들어 아파할때 병문안을 와 줬음 하는 한 사람이 있습니다.. 술을 마시고 내 마음의 술 주정을 하고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뜻하지 않은 장소에서 기다렸다가 가끔은 놀란얼굴을 짓게 하고픈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눈물을 흘려보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. 눈 내리는 날 2층 커피숍 문턱에 앉아 커피를 마시며 한시간이고 두시간이고 그렇게 무작정 기다리고픈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복잡한 주말 늦은 오후 많은 사람들 중에 혹시나 있을까 찾아보고픈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 목숨을 백번 주어도 아깝지 않을 한 사람이 있습니다.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 내 자존심을 버릴만큼의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밤을 꼬박 같이 새보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 마음을 애타게 이끄는 생각으로 가득차게 만드는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게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한 사람이 있습니다. 괜히 앞에선 수줍어지고 어느때와는 그 감정이 달랐던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게 있어서 첫사랑이라 말해주고 싶었던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눈을 감고 잠을 청할 때 살며시 내 기억속에 떠오르는 한 사람이 있습니다. 하루라도 생각지 않으면 못살 것 같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하루살이의 인생일지라도 모습을 볼수만 있다면 그 인생이 내게 가장 소중한 일생일 것 같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누가 내게 사랑을 얘기 해보라하면 그 얘기의 주인공으로 말하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사랑과 우정 중 하나를 택하라면 평생 외로울지라도 사랑을 택하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 생명보다 더 깊고 아끼고 싶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내 못된 모습은 그 어떤 것 하나 보이고 싶지 않은 한 사람이 있습니다. 일회용 젓가락처럼 벌릴때까지 같이 지냈음 하는 한 사람이 있습니다. 봄이 오길 무작정 기다리는 새싹처럼 말없이 평생 기다리고픈 한 사람이 있습니다..*^^* [좋은글 중에서] * *


    이름 :           비밀번호 :
스팸차단코드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.새로고침 왼쪽의 스팸차단코드를 입력해 주세요.


  ◁ 이전글   다음글 ▷
 

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  |  개인정보처리방침  |  이용안내관리자에게
Copyright ⓒ 2010 by 하회마을 동행안내 All rights reserved.
상호 : 하회마을쉼터 / 대표 : 유영일 / 하회문화권역 회원제 유료 동행안내,사군자 체험,부채 족자판매
사업자등록 : 314-01-50731 / 통신판매신고 : 제 2009-5070129-30-2-00076호 / 간이과세자
주소 : (760-812) 경북 안동시 풍천면 하회리 276-4번지 상가8동 / 전화 : 010-8588-9925 054-841-9925 / 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유영일